경기도, 베트남(호치민) 현지 유학설명회 개최

- 경기도 유학의 새로운 지평

김정화 | 입력 : 2019/05/30 [10:43]

 

 

경기도가 우수 유학생 도내 대학 유치 및 글로벌 대학 경쟁력 강화 지원을 위해 5월 31일과 6월 1일 이틀 간 베트남 호치민에서 경기도 유학설명회를 개최한다.

 

30일 도에 따르면 ‘경기도 유학설명회’는 경기도 주최,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주관으로 지난 2016년부터 진행해 온 행사로, 베트남의 우수하고 재능있는 학생을 유치하기 위해 마련됐다.

 

첫 날인 31일에는 베트남 현지 교육기관(대학) 관계자 36명을 초청, 도내 대학과의 1:1 심층 상담 등 심도 있는 간담회를 통해 양 지역 대학 상호 이해를 증진시키고, 장기적인 유학생 유치를 위한 인적 네트워크를 구축할 계획이다.

 

이어 1일에는 국제대학교, 단국대학교, 서울신학대학교, 성결대학교, 수원여자대학교, 신구대학교, 신한대학교, 한경대학교 등 경기도내 8개 대학교가 참여해 각 대학의 입학정보, 장학금 프로그램, 졸업 후 취업 진로 등 대학정보를 경기도 유학에 관심이 있는 희망학생에게 제공하며, 단순 정보제공만이 아니라 적극적인 유치를 위한 1:1 맞춤형 상담도 실시할 예정이다.

 

조학수 경기도 평생교육국장은 “경기도 유학설명회는 학령인구 부족으로 위기상황에 놓인 경기도 내 대학의 문제 해소를 위한 지원 사업으로,대학의 국제경쟁력 강화와 우수한 유학생을 도내 대학에 유치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해 주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”고 밝혔다.

 

한편, 2018년 기준 경기도의 베트남 유학생은 3,899명으로 2011년 133명에 비해 29.3배 급증했다. 이는 경기도 전체 외국인 유학생(14,162명) 가운데 27.5%로 중국 유학생(5,296명)에 이어 두 번째로 많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포토뉴스
'사랑은 없어지지 않습니다!' 서울국제대회 침례 받는 광경
1/6